꼭두새벽 '병아리 참극'…전주 양계장 화재로 1만9000마리 폐사
꼭두새벽 '병아리 참극'…전주 양계장 화재로 1만9000마리 폐사
  • 전북투데이
  • 승인 2019.12.05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함.

5일 오전 5시9분쯤 전북 전주시 덕진구 금상동의 한 양계장에서 불이 나 병아리 1만9000여마리가 불탔다.

불은 양계장 1개동을 모두 태우고 소방대원들에 의해 30여분만에 꺼졌다. 인명피해는 없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