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유리, 결혼 없이 엄마 됐다…정자 기증 받아 출산
사유리, 결혼 없이 엄마 됐다…정자 기증 받아 출산
  • 전북투데이
  • 승인 2020.11.16 2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인 사유리 

일본 출신 방송인 후지타 사유리(41)가 정자 기증을 받아 엄마가 됐다.

16일 KBS는 사유리가 지난 11월4일 오전 일본에서 출산을 했다는 소식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사유리는 일본의 한 정자은행에서 정자를 기증 받아 아이를 출산했다.

사유리는 지난해 10월 생리불순으로 산부인과를 찾았다가 난소 나이가 48세라는 진단을 받았다. 아이를 낳길 원했던 사유리는 고심 끝에 결혼을 하지 않고 엄마가 되기로 결정했다고 전해졌다.

한편 사유리는 2007년 방송된 KBS 2TV '미녀들의 수다'에 출연하며 방송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JTBC '님과 함께' MBC '진짜사나이 여군특집' MBC에브리원 '맛있을 지도' 등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최근에는 유튜브 채널 '사유리TV'를 통해 소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