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년 만에 뱃길 복원' 유람선 타고 가는 노들섬
'50년 만에 뱃길 복원' 유람선 타고 가는 노들섬
  • 전북투데이
  • 승인 2021.03.07 2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변북로 건설로 모래사장이 사라지면서 끊어졌던 노들섬으로의 뱃길이 약 50년 만에 다시 열렸다.

서울시는 지난 6일부터 하루 1회 여의도에서 노들섬으로 가는 유람선을 주 5회 운행한다고 밝혔다. 이 유람선은 수~일요일 하루 1회 운행되며 노들섬 선착장에는 승선과 하선 모두 가능하다. 유람선 승객은 노들섬에 내려 한강 야경을 감상할 수도 있고, 유람선을 타고 약 10분만에 여의도로 되돌아갈 수도 있다.

7일 저녁 서울 여의도에서 출발한 유람선이 노들섬 선착장을 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