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 확진 543명, 닷새째 500명대…'4차 유행' 성큼 다가왔다
신규 확진 543명, 닷새째 500명대…'4차 유행' 성큼 다가왔다
  • 전북투데이
  • 승인 2021.04.04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일 0시 기준 543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전날 0시 기준 543명과 동일한 규모이다. 닷새째 500명대를 기록했다.

이 중 지역발생 사례는 514명, 해외유입은 29명으로 나타났다. 1주간 지역 일평균은 484.7명으로 전날 477.3명보다 7.4명 증가했다.

특별한 감소세 없이 25일째 거리두기 2.5단계 기준(1주간 지역발생 일평균 400~500명 이상)에서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이를 두고 코로나19 '4차 유행'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갈수록 커지는 상황이다.

권덕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차장은 전날 중대본 회의 모두발언에서 "4차 유행을 예고하고 있는 것 아닌가 생각한다"며 "순조로운 백신 접종을 통한 집단면역으로 가느냐, 4차 유행이 현실화되느냐는 기로에 서 있다"고 평가했다.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자는 8229명 늘어난 96만2083명을 기록했다. 이에 따른 전국민 1차 접종률은 전국민 5182만5932명(통계청 2021년 1월 말) 기준 1.86%를 기록했다.

◇지역발생 514명, 해외유입 29명…수도권 지역발생 60.5% 차지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0만5279명을 기록했다. 신규 진단검사 수는 4만2958건으로 전날 7만9942건보다 3만6966건 감소했다. 이 중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 검사 수는 2만3083건으로 이 가운데 감염자 65명을 확인했다.

사망자는 4명 늘어 누적 1744명을 기록했다. 치명률은 1.66%이다.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2명 감소한 99명이다. 격리해제자는 393명 증가한 누적 9만6589명이었다. 현재 격리 치료 중인 환자는 전일보다 146명 늘어난 6946명이다.

신규 확진 명(해외유입 명)의 지역별 신고현황은 서울 149명(해외유입 3명), 부산 61명(해외유입 1명), 대구 15명, 인천 22명(해외유입 3명), 광주 4명, 대전 29명(해외유입 1명),, 울산 11명, 세종 3명, 경기 150명(해외유입 4명), 강원 6명, 충북 14명, 충남 12명(해외유입 2명), 전북 24명(해외유입 1명), 전남 1명, 경북 16명(해외유입 3명), 경남 14명(해외유입 1명), 제주 2명, 검역 10명이다.

신규 확진자 발생 추이는 0시 기준 지난 3월 22일부터 4월 4일까지(2주간) '415→346→428→430→490→505→482→382→447→506→551→557→543→543명'이다.

지역발생 확진자는 514명으로 나타났다. 전날 0시 기준 지역발생 확진자 521명보다 7명 감소했다. 수도권 지역발생 확진자는 전국 대비 60.5%인 311명(서울 146명, 경기 146명, 인천 19명)을 기록했다.

해외유입 사례를 제외한 지역발생 확진자 추이는 최근 2주간 '396→331→411→419→467→490→462→369→429→491→537→532→521→514명'을 기록하고 있다.

 

◇1차 접종 8229명↑, 누적 96만2083명…사망 신고 32건 유지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자는 이날 0시 기준 8229명 증가한 96만2083명을 기록했다. 전국민 중 1.86%가 1차 접종을 마친 상황이다. 백신별 누적 접종자는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85만5929명, 화이자 백신 10만6154명이다.

2차 접종자는 전일 0시 대비 537명 증가한 2만7298명이다. 현재 2차 접종은 앞서 1차 화이자 백신을 접종한 사람을 대상으로 진행 중이다. 앞으로 도입될 얀센 백신을 제외한 나머지 백신 4종은 두 차례에 걸쳐 접종을 받아야 예방효과를 얻을 수 있다.

접종 후 이상반으로 신고된 사례는 50건 늘어난 1만1018건을 기록했다. 이 중 1만860건(98.6%)은 예방접종 후 흔하게 나타날 수 있는 근육통,두통, 발열, 오한, 메스꺼움 등 사례였다. 경련 등 중증 의심사례는 17건, 사망 신고 32건을 유지했다.

이외 아나필락시스 의심사례는 누적 109건(신규 1건)을 기록했다. 아나필락시스 의심사례는 Δ아나필락시스 쇼크 의심사례 Δ아나필락시스양 의심사례 Δ아나필락시스 의심사례 등 세 가지로 구분해 분류한다. 사망 위험성이 있는 중증 이상 반응은 아낙필락시스 쇼크로 분류하며, 접종 후 30분 이내 급성 알레르기 반응이 일어난 경우를 말한다.

접수된 이상반응 신고는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으로 의심돼 신고된 건으로 인과성이 확인되지 않은 사례다. 사망이나 아나필락시스 등 중증사례에 한해 역학조사를 실시해 인과성을 평가한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4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43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누적 확진자는 10만4736명이다. 신규 확진자 543명(해외 29명)의 신고 지역은 서울 149명(해외 3명), 부산 61명(해외 1명), 대구 15명, 인천 22명(해외 3명), 광주 4명, 대전 29명(해외 1명), 울산 11명, 세종 3명, 경기 150명(해외 4명), 강원 6명, 충북 14명, 충남 12명(해외 2명), 전북 24명(해외 1명), 전남 1명, 경북 16명(해외 3명), 경남 14명(해외 1명), 제주 2명, 검역 10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