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3세' 함연지, 통장 잔고 묻자 "친구끼리도 안 될 질문" 발끈
'오뚜기 3세' 함연지, 통장 잔고 묻자 "친구끼리도 안 될 질문" 발끈
  • 전북투데이
  • 승인 2021.09.22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연지의 유튜브 채널 '햄연지' 영상 갈무리 

오뚜기 함영준 회장의 장녀이자 뮤지컬배우로 활동하는 함연지가 누리꾼의 무례한 질문에 깜짝 놀랐다.

지난 21일 함연지의 유튜브 채널 '햄연지'에는 '매운맛 Q&A 2탄' 영상을 게재하며 팬들의 궁금증을 해소하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먼저 함연지는 '다시 태어나도 햄편(남편)과 결혼할 건가요'라는 질문에 "천 번을 다시 태어나도 천 번을 햄편과 결혼하겠다"라며 진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연애시절 생리현상은 어떻게 해결했냐'는 질문에 "연애시절에는 방귀는 안 텄다. 하지만 결혼 하자마자 텄다"고 말하며 멋쩍은 표정을 지었다.

또 함연지는 '남편이랑 싸우고 화해하는 방법'을 묻자 "'이런 과거가 있고 어떤 부분이 예민하니 기분이 나쁘다'라고 솔직하게 말한다"라며 "화나면 진실이 아닌 얘기를 하게 된다 '너는 성격이 틀려 먹었어'라는 식의 말은 더 큰 싸움을 초래할 뿐이다"라고 생각을 전했다.

특히 이날 함연지는 '통장 잔고가 얼마냐'는 물음엔 "통장 잔고 얼마 있냐고요 여러분?"이라고 되물으며 "이건 친구끼리도 안 하는 질문이다. 누구한테도 할 수 있는 질문이 아니다. 왜 저한테 이런 질문을 하시냐"라며 다소 불쾌한 표정을 짓기도 했다.

함연지는 좋아했던 연예인으로는 헐리우드 배우 브래드 피트를 꼽으며 "중고등학교 때 정말 좋아했다"고 말했다.

 

함연지의 유튜브 채널 '햄연지' 영상 갈무리 

'제일 기억나는 악플'로는 "온갖 악플이 다 있었지만 제일 기억에 남는 악플은 '쯧쯧 천박하다'란 악플이 있었다"며 "제가 왜 천박하냐"고 버럭 소리를 질러 웃음을 안겼다.

이와 함께 제일 듣기 좋은 댓글로는 "너무 많다. 글을 쓰실 때 그 마음이 감사하다. 별 얘기가 없어도 마음이 느껴지는 글들이 있다"며 감사해했다.

'성형을 했냐'는 물음엔 "성형은 전혀 안 했다. 얼굴 뭉개보셔도 된다"라며 유쾌한 표정을 지어 보이기도 했다.

 

함연지의 유튜브 채널 '햄연지' 영상 갈무리 

끝으로 함연지는 "여러분과 함께 수다를 떨고 있는 느낌이어서 너무 좋았다"며 "너무 행복했다. 여러분들 덕분에 제가 대중들에게 사랑 받을 수 있다는 걸 알게 됐기 때문에 진심으로 감사하다. 여러분들 덕분에 모든 게 바뀌었다. 많은 자신감도 생겼다. 그동안 사랑받을 수 없는 사람이라고 느낀 적도 많았다. 너무나 감사하다"라며 구독자들을 향해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한편 함연지는 오뚜기 함영준 회장의 장녀로, 지난 2017년 동갑내기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했다. 현재 개인 유튜브 채널 '햄연지 YONJIHAM'를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