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호 국민의힘 남·임·순 당협위원장, 전북도지사 출마 선언
김용호 국민의힘 남·임·순 당협위원장, 전북도지사 출마 선언
  • 전북투데이
  • 승인 2021.11.19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김용호 국민의힘 전북 남원·임실·순창 당협위원장(왼쪽 네번째)이 전북도지사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김용호 국민의힘 전북 남원·임실·순창 당협위원장이 전북도지사 출마를 선언했다.

김 위원장은 19일 전북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공정하고 희망이 있는 전북을 만들겠다"며 전북도지사 출마 의사를 밝혔다.

김 위원장은 "혈연, 지연, 학연 등 ‘빽’이 없어도 인사와 예산, 정책에서 어느 누구도 부당한 불이익을 당하지 않는 공정한 전북을 만들겠다"면서 "청년이 떠나는 전북이 아닌 고향에서도 양질의 일자리를 쉽게 찾아 정착할 수 있는 젊은 전북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어 "청년들이 참신한 아이디어로 쉽게 창업할 수 있는 희방의 전북을 만들겠다"며 "행정의 불필요한 규제와 간섭을 혁파해서 기업 경영인들이 지역에서 마음 놓고 사업을 하며 일자리를 만들 수 있는, 경영하기 편한 전북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국민의힘이 완벽하다고 감히 말씀 드릴 수 없다"면서도 "국민의힘이 기회가 없어서 전북도민들께 제대로 보여주지 못했을 뿐 기회가 주어진다면 민주당보다 더 잘할 수 있다"고 말했다.

경기도 포천 출신인 김 위원장은 남원시에서 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다. 지난 2016년 총선에서 새누리당 후보로 남원·임실·순창지역구에 출마한 바 있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에서는 신승욱 국민의힘 청년수석부위원장이 전주시의원, 김지현 청년위원회 대변인이 남원시의원, 한상욱 청년위원회 위원이 완주군의원 출마를 함께 선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