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도 편하게 즐길 해변 캠핑장, 강릉에 들어선다
장애인도 편하게 즐길 해변 캠핑장, 강릉에 들어선다
  • 전북투데이
  • 승인 2021.12.01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릉연곡해변캠핑장 전경. 한국관광공사 제공

강원도 강릉에 장애인, 영유아, 고령자 등 이동약자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해변 캠핑장이 곧 개장을 할 예정이다.

1일 한국관광공사는 문화체육관광부와 '열린관광지' 조성 작업을 완료한 강릉 연곡해변캠핑장 준공식을 오는 2일 오후 현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열린관광지 조성 사업은 보행로·장애인 화장실·점자 표지 등 시설 개·보수를 통한 물리적 장벽 제거, 무장애 안내체계 정비 및 인적서비스 환경 개선을 통한 무장애 관광환경 생태계 조성을 위해 문체부와 공사가 2015년부터 주관·시행 중이며, 현재 전국에 112개소를 선정했다.

연곡해변캠핑장은 2020년 열린관광지 공모사업에 선정됐으며 강릉시는 올해 1월부터 10월까지 캠핑장 내 솔밭 보행로 포장, 샤워실 등 시설 정비, 촉각 및 음성 안내판 등 무장애 동선·시설 개선 등 이용객의 이동편의를 개선하고 국내 최초로 휠체어 사용자가 이용 가능한 카라반과 캠핑 덱을 설치했다.

준공식 행사에는 김장호 문체부 관광정책국장, 노점환 관광공사 국민관광본부장, 김년기 강릉시 부시장, 최상현 강릉관광개발공사 사장을 비롯해 강릉장애인연합회 임원진도 참석해 무장애 열린관광지를 직접 체험하는 행사도 가질 예정이다.

한편 공사는 이번 행사에 앞서 지난달 16일부터 17일 30여 명의 관광취약계층을 대상으로 강릉 경포해변, 안목커피거리, 연곡해변캠핑장 등 코스로 구성한 강릉 '친환경·안전 열린관광 나눔여행'을 실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