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남원·순창·임실·무주에 '폭염주의보'
전북 남원·순창·임실·무주에 '폭염주의보'
  • 전북투데이
  • 승인 2022.06.21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 문회루 분수에서 시원한 물줄기가 뿜어져 나오고 있다.

기상청은 21일 오전 11시를 기해 전북 남원·순창·임실·무주에 폭염주의보를 발효한다고 밝혔다.

전주기상지청에 따르면 오는 22일까지 더위가 이어지겠고, 기온이 오르면서 폭염 특보가 발표되는 지역이 확대될 가능성이 있다.

폭염주의보는 하루 최고 체감 온도 33도 이상인 상태가 2일 이상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거나 급격한 체감온도 상승, 폭염 장기화 등으로 중대한 피해 발생이 예상될 때 내려진다.

전주기상지청 관계자는 "야외활동 시 온열질환이 발생하지 않도록 물을 충분히 마시고, 격렬한 야외활동은 가급적 자제해야한다"며 "더위에 취약한 영유아, 노약자, 임산부 등은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