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덕섭 고창군수 “가을 관광철, 지역에 머무는 시간 늘려야”
심덕섭 고창군수 “가을 관광철, 지역에 머무는 시간 늘려야”
  • 형상희 기자
  • 승인 2022.09.19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운산 꽃무릇 관광객 몰리면서 성황...“고창읍 등 고창전체로 관광파급효과 늘려야”
중대재해처벌법 관련 가을행사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
심덕섭 고창군수.
심덕섭 고창군수.

심덕섭 고창군수가 “지역전체가 관광 파급효과를 누릴 수 있도록 고창읍을 비롯한 연계사업 발굴 등에 노력해 달라”고 강조했다.

심덕섭 고창군수는 19일 오전 스마트 정책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가을철 선운산 등에 많은 관광객이 몰리고 있는데, 이를 고창읍을 비롯한 지역 전체로 이어질 수 있도록 연계관광에 신경 써야 한다”고 주문했다.

앞서 지난 주말(17~18일) 꽃무릇이 활짝핀 선운산에 수많은 관광객이 몰리며 성황을 이뤘다. 반면, 고창의 중심시가지인 읍내권은 다소 한산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심 군수는 “고창군의 여러 곳을 둘러보며, 체류시간을 늘리고 돈을 쓰고 갈 수 있게끔 쇼핑, 먹거리 등 다양한 관광콘텐츠 개발에 집중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밖에 이날 회의에선 제49회 고창모양성제 준비철저,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따른 행사 안전사고 예방, 태풍 난마돌 대응 등을 논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