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2023년도 제2회 추경예산(안) 1조1,130억원 편성
남원시, 2023년도 제2회 추경예산(안) 1조1,130억원 편성
  • 형상희 기자
  • 승인 2023.05.25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정예산 1조1,090억원 대비 40억원 증액
하반기 시급한 현안사업 긴급 편성

남원시는 1조 1,130억원 규모의 2023년도 제2회 추경경정예산(안)을 편성해 25일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남원시의 2023년도 제2회 추경예산(안)의 총규모는 1조1,130억원으로 올해 제1회 추경예산 1조 1,090억원보다 40억원(0.4%) 늘어난 규모이다. 일반회계 1조 525억원으로 28억원(0.3%) 늘고, 특별회계 605억원으로 12억원(2%)이 늘었다.

이번 추경안은 민선8기 공약사업 및 주요 현안사업 중 하반기 시급하게 추진할 필요가 있는 사업을 긴급하게 편성하였다.

주요 공약사업으로는 ▲함파우 아트밸리 1단계사업 기본계획 14.7억원 ▲스마트 곤충생산단지 부지 조성사업 4억원 ▲대표품목 육성 2.5억원▲외국인 유학행 워킹홀리데이 0.9억원 등을 편성하였으며, 동부권특별회계의 경우 사업변경으로 3개 사업을 함파우 아트밸리 조성사업으로 통합‧변경하였다.

주민불편해결 및 현안사업으로는 ▲남원공공하수처리시설 관리대행 17억원 ▲남원다움관 확장 조성을 위한 부지매입 16억원 ▲청년기금 10억원 ▲고향사랑기금 10억원 ▲이음센터 개관 물품구입 1억원 ▲가로등 스마트원격제어 시스템 및 도로조명설비 원격점검체계 구축사업 2억원 등을 편성했다.

또한, 고금리 기조에 맞춰 제1회 추경 내부유보금 170억원을 통합재정안정화기금으로 편성해 시 재정을 확충하기로 했다.

최경식 시장은 “이번 제2회 추경안은 하반기에 시급히 추진이 필요한 공약사업 및 현안사업중 우선순위를 반영하여 긴급하게 추경으로 편성했다”라며 “시민들의 불편해소와 공약사업의 신속한 추진을 통해 변화를 체감할 수 남원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제2회 추경 예산은 6월 8일부터 개최되는 제259회 남원시의회 정례회에 상정돼 심의와 의결을 거쳐 6월 29일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핫플레이스
개발/분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