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민 댄스경연대회’ 1등은 모녀댄스팀
‘완주군민 댄스경연대회’ 1등은 모녀댄스팀
  • 형상희 기자
  • 승인 2024.05.14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민의 날 펼쳐진 경연대회에 11개 팀 참여

‘완주군민 댄스경연대회’가 이서초등학교 학생과 어머니로 이루어진 모녀댄스팀이 대상을 차지하며 화려하게 막을 내렸다.

지난 11일 제59회 완주군민의 날을 맞아 (사)한국예총 완주지회(지회장 전일환)와 (사)완주군생활문화예술동호회(이사장 이상배)가 주관한 ‘완주군민 댄스경연대회’는 11개의 팀이 사전접수로 참여했다.

고산고등학교 댄스동아리 ‘스캐터’의 개막공연을 시작으로 각 팀별 특색이 살아있는 무대가 펼쳐졌다. 신나는 고고장구 공연과 청년댄스팀 ‘업스’의 축하공연으로 분위기는 더욱 고조됐다.

참가자들의 무대에 관객들은 현수막과 함성으로 응원을 보냈다.

대회결과 1등은 이서초등학교 4학년 학생과 어머니로 이루어진 모녀댄스팀 ‘어머님이 누구니’가 차지했으며, 2등은 봉동읍 ‘봉스레이디라인댄스’팀이 3등은 화산면 ‘숟가락 난타’팀과 상관면 ‘숲라인’팀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외에도 동상면 ‘동상걸즈’가 응원상을, 보드 스티커 현장투표를 통해 용진읍 ‘용진라인댄스’팀이 인기상을 받았다.

유희태 완주군수는 경연대회 끝까지 함께 자리하며 참가자들을 격려하고 “현대사회에서 문화와 예술은 살아가는데 중요한 요소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문화로 충전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