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발효관광재단, 추억의 수학여행 프로그램 본격 운영
순창발효관광재단, 추억의 수학여행 프로그램 본격 운영
  • 형상희 기자
  • 승인 2024.06.11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군 출연기관인 (재)순창발효관광재단(대표 선윤숙)은 최근 순창군을 방문한 제주 한림공업고등학교 동창회를 대상으로 추억의 수학여행 프로그램을 개시하며 본격적으로 ‘추억의 교실’운영을 시작했다.

이번 ‘추억의 교실’ 프로그램은 옛 추억을 그리워하는 시니어층을 위한 맞춤형 콘텐츠로, 시작 전부터 전국 각지의 많은 단체의 문의를 받는 등 많은 관심을 받았다.

재단은 이번 콘텐츠를 위해 순창의 음식 스토리마켓 2동 1층을 다목적 체험 공간으로 변모시켜, 옛날 책상과 의자, 양은 도시락, 난로, 칠판, 풍금 등 향수를 자극하는 소품을 배치하고, 교복과 교련복, 책가방 등 학창 시절을 떠올리게 하는 아이템들을 구비해 전시했다.

이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재단은 지난해 11월 서울대 사대부고 동문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동문회원들을 위한 순창 여행 프로그램을 운영하기로 했으며, 여행사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팸투어를 실시하여 추억의 교실을 활용한 다양한 여행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있다.

첫 프로그램 참가자인 제주 한림공업고등학교 동창회 25명은 첫날 채계산 출렁다리를 탐방한 후 추억의 교실에서 교복을 입고 학창 시절로 돌아가 예전 교실 풍경을 배경으로 동창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이어 교복을 입은 채 발효테마파크와 고추장민속마을을 둘러보고 고추장을 직접 만들어 보는 시간을 가져 큰 호응을 얻었다.

순창발효관광재단 선윤숙 대표는 “즐거웠던 학창시절을 회상할 수 있는 추억의 교실에서 동창들과 함께 추억을 많이 담아가길 바란다”면서 “앞으로 순창군이 액티브 시니어들의 추억의 수학 여행지가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쳐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프로그램 신청 및 관련 사항은 발효관광재단 마케팅팀(063-652-6519)으로 문의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