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4회 장계면민의 날', 흥겨운 대잔치로 마무리
‘제34회 장계면민의 날', 흥겨운 대잔치로 마무리
  • 정익수 기자
  • 승인 2024.06.11 1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4회 장계면민의 날’ 행사가 지난 10일 장계 체육공원 일원에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이날 행사는 최훈식 군수를 비롯해 박희승 국회의원, 장정복 군 의장, 박용근 도의원 등 각 기관·사회·단체장, 향우회원, 면민들 2,000여 명이 참석했다.

장계면이 주최하고, 장계면 체육회(회장 이태진)가 주관한 행사는 기념식, 체육행사, 면민 화합 한마당 잔치 순으로 펼쳐졌다.

장계풍물단의 연주로 시작된 식전 공연은 논개난타팀, 장계 불어라하모니카와 줌바댄스팀, 장계풍물단 사물팀, 장수가야 고고장구팀이 연이어 흥을 돋우며 면민 모두가 즐거운 한마당 잔치의 분위기를 더했다. 축제장 한편에서는 민화 사랑방과 행복한 손놀이 팀의 작품 전시도 함께 진행됐다.

이어진 기념식에서는 고향 발전과 면민의 화합에 크게 공헌한 공로를 인정받은 이홍식 씨(73세, 중동마을)가 장계면민의 장 문화체육장, 김기현 씨(54세, 중동마을)가 산업공익장, 고준기 씨(70세, 경기도 부천시)가 애향장, 강홍규 씨(63세, 성곡마을)가 효열장을 수상했다.

마을별 체육대회에서는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고리걸기, 투호 등 4종목 경기가 진행됐고, 신나는 예술버스 공연과 면민 노래자랑이 화합 한마당 잔치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이태진 회장은 “면민의 날 행사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해 도움을 주신 많은 분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장계면의 발전을 위해 면민들의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김성현 면장은 “면민들이 오늘만큼은 농사일의 고단함을 잊고, 장계면이 하나 돼 즐길 수 있는 뜻깊은 하루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장계면정에 내외귀빈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전폭적인 지원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