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산단 입주 노동자 작업복 세탁·배송 원스톱 서비스
완주산단 입주 노동자 작업복 세탁·배송 원스톱 서비스
  • 형상희 기자
  • 승인 2024.07.10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심부건 의원, 지난해 ‘완주군 노동자 작업복 세탁소 설치 및 운영 및 조례안’ 대표 발의
- 지난 9일, 전북특별자치도, 완주군 등 4개 기관 ‘공동세탁지원사업‘상호 업무협약식

지난해 완주군의회 심부건 의원이 대표 발의한 '완주군 노동자 작업복 세탁소 설치 및 운영 및 조례안'이 빛을 바라고 있다. 매출액 감소 등 지역 중소기업의 침체가 가속화되는 가운데 노동 환경 개선을 위한 노력이 이어지고 있다.

10일 완주군의회에 따르면 지난 9일 전북근로자종합복지관에서 노동자들의 복지증진과 완주군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기 위한 공동세탁지원사업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식에는 전북특별자치도, 완주군, 전북산학융합원, 완주군일자리지원센터 등 4개 기관이 참여한 상호 업무협약식이 진행됐으며, 심부건 의원을 비롯한 완주군 경제정책과 송미경 과장 그리고 (주)에이스터보 이상욱 대표, (유)대성철강 최인범 대표, (주)엘에이테크 임수 대표, (주)대성하이텍 조법제 대표 등 13개 기업 관계자가 참석했다.

해당 사업은 완주군이 지원하는 '완주군 기업체감형 일자리창출지원사업' 일환으로 완주산단 소재 (주)에이스터보 등 13개 기업이 선정됐으며, 선정된 기업들은 전문 세탁업체를 통해 작업복 수거와 세탁, 배송까지 원스톱으로 지원받을 수 있다.

심부건 의원은 “완주군의회는 지역의 노동문제에 관심을 갖고 다양한 현장 목소리를 적극 청취하겠다”면서 “앞으로도 노동자와 완주군이 서로 상생할 수 있도록 각종 사업 발굴 및 지원하고, 노동자의 건강권을 보호하는 등 노동환경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