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희 딸' 서동주 "美변호사 일 계속…일 잘 다니고 있다"
'서정희 딸' 서동주 "美변호사 일 계속…일 잘 다니고 있다"
  • 전북투데이
  • 승인 2019.09.10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동주 인스타그램

서세원 서정희의 딸인 서동주가 변호사와 국내서 방송 활동을 함께 한다고 밝혔다.

서동주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하도 메시지가 많이 와서 여기에 글 남길게요. 변호사 일은 계속할 거예요. (내가 얼마나 고생해서 된 건데)"라며 변호사와 방송 활동을 병행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저희 로펌은 미국에서도 가장 큰 로펌 중 한 곳이라 일을 엄청 많이 시켜요. 각자 일 년에 채워야 하는 할당량의 시간이 있어서 그걸 채워야 하고, 못 채우면 잘릴 수 있어요. 그래서 몸도 마음도 힘들죠. 하지만 대신 월급 무지 많이 주고요"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물론 인스타에는 즐거운 사진만 올리니까 하루 종일 일하다가 한 시간만 휴식하러 나갔어도 사진상으로는 마치 늘 놀기만 하는 것처럼 보일 수 있을 거예요. 하지만 제 주변 사람들은 잘 알다시피, 실상은 정말 지칠 정도로 일해요. 어쨌거나 돈 잘 받으면서 일 잘 다니고 있어요. 함께 걱정해줘서 다들 고마워요 #직장인들파팅 #만성피로"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9일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서동주와 전속계약을 체결했으며 "오는 10월 서동주의 귀국과 동시에 정식 계약을 마무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서동주는 서세원과 서정희의 딸로, 미국 샌프란시스코 대학(University of San Francisco) 법대를 졸업하고 현재 Perkins Coie(퍼킨스 코이) 로펌에서 일하는 중이다. 그는 미국에서 변호사 활동을 하며 한국 방송 활동 등 겸업으로 활발하게 활동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